광동제약은 85일부터8일까지 3 4일간 광동제약삼다수와 함께하는 제7회 청소년 DMZ 평화생명캠프를 개최했다고 12일 밝혔다.


이번 행사는 제주지역고등학생 34명을 대상으로 강원도화천, 인제, 고성, 경기도 파주등 DMZ(비무장지대) 인근에서 진행됐다. 참가자는 동해선 남북출입사무소, DMZ 평화둘레길, 한국DMZ평화생명동산3땅굴 등을 탐방하며 분단의 역사를 되돌아보고 평화의 중요성을 생각해보는 시간을가졌다.

 
제7회 청소년 DMZ 평화생명캠프 참가자들이 강원도 고성 DMZ 박물관을 찾아 단체사진을 촬영했다

 

체험 프로그램 외에다양한 교육과 강의도 진행됐다. 학생들은 남북관계 역사 및비무장지대 생태 강의를 듣고 평화로운 남북관계를 위한 방안을 주제로 토의 시간을 갖기도 했다. 또한 캠프에 참여해 느낀 점들을 바탕으로 창의적인 의견도 내놓았다. 매일 저녁에는 생명보호를 위한 개인별 실천계획을 세워보는 그룹활동을 진행해 캠프 이후 이를 지켜나갈 것을 약속하기도 했다.  

 

캠프에 참가한 한 학생은 "DMZ를 직접 찾아보니 자연환경과 평화의 소중함이 정말로 와닿았다"며 "캠프가 끝난 뒤에도 평화와 생명을 위한 약속들을 꼭 지켜나가겠다"고 소감을 밝혔다.

  

한편, 광동제약삼다수와 함께하는 청소년 DMZ 평화생명캠프는 우리 국토의 남쪽 끝 제주도에 사는 청소년을 최북단 지역 DMZ로 초청해 평화와 생명의 가치를 되돌아본다는 취지로 2012년부터 시작됐다. 이 행사는 광동제약에서 주최하고 제주특별자치도개발공사에서 후원, 사단법인 생태지평연구소가 주관한다.


Editor 한의석

[CEO& 데일리 리포트]광동제약, 제주 지역 청소년 대상 DMZ 평화생명캠프 진행 > NEWS & EVENT | CEO&
사이트 내 전체검색

[CEO& 데일리 리포트]광동제약, 제주 지역 청소년 대상 DMZ 평화생명캠프 진행

비무장지대 일원서 다채로운 체험 및 교육 프로그램 진행 | 2019년 08월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CEO& 데일리 리포트]광동제약, 제주 지역 청소년 대상 DMZ 평화생명캠프 진행

광동제약은 85일부터8일까지 3 4일간 광동제약삼다수와 함께하는 제7회 청소년 DMZ 평화생명캠프를 개최했다고 12일 밝혔다.


이번 행사는 제주지역고등학생 34명을 대상으로 강원도화천, 인제, 고성, 경기도 파주등 DMZ(비무장지대) 인근에서 진행됐다. 참가자는 동해선 남북출입사무소, DMZ 평화둘레길, 한국DMZ평화생명동산3땅굴 등을 탐방하며 분단의 역사를 되돌아보고 평화의 중요성을 생각해보는 시간을가졌다.

 873fbed966818ddc5e2b0575b8f0472c_1565569767_1481.jpg
제7회 청소년 DMZ 평화생명캠프 참가자들이 강원도 고성 DMZ 박물관을 찾아 단체사진을 촬영했다

 

체험 프로그램 외에다양한 교육과 강의도 진행됐다. 학생들은 남북관계 역사 및비무장지대 생태 강의를 듣고 평화로운 남북관계를 위한 방안을 주제로 토의 시간을 갖기도 했다. 또한 캠프에 참여해 느낀 점들을 바탕으로 창의적인 의견도 내놓았다. 매일 저녁에는 생명보호를 위한 개인별 실천계획을 세워보는 그룹활동을 진행해 캠프 이후 이를 지켜나갈 것을 약속하기도 했다.  

 

캠프에 참가한 한 학생은 "DMZ를 직접 찾아보니 자연환경과 평화의 소중함이 정말로 와닿았다"며 "캠프가 끝난 뒤에도 평화와 생명을 위한 약속들을 꼭 지켜나가겠다"고 소감을 밝혔다.

  

한편, 광동제약삼다수와 함께하는 청소년 DMZ 평화생명캠프는 우리 국토의 남쪽 끝 제주도에 사는 청소년을 최북단 지역 DMZ로 초청해 평화와 생명의 가치를 되돌아본다는 취지로 2012년부터 시작됐다. 이 행사는 광동제약에서 주최하고 제주특별자치도개발공사에서 후원, 사단법인 생태지평연구소가 주관한다.


Editor 한의석


(주)시이오파트너스 | 월간 시이오앤 : 서울시 용산구 한강대로 98길 3 (갈월동) KCC IT빌딩 5층 (우 04334)
문의전화 : Tel 02-2253-1114, 02-2237-1025 | Fax 02-2232-0277
Copyright CEOPARTNERS All rights reserved. 월간<CEO&>의 모든 컨텐츠(기사)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습니다. 무단 전재,복사,배포 등을 금지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