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 프로덕션 뮤지컬 중 가장 완성도 높은 작품으로 손꼽히는 <마리 앙투아네트>5년의 공백을 깨고 다시 무대에 오른다더욱 섬세하고 화려하게 완성된 무대를 만나보자.

 
 

한국 관객의 정서에 맞게 재탄생한 스토리

뮤지컬 <마리 앙투아네트>는 일본의 대표 소설가 엔도 슈사쿠의 왕비 마리 앙투아네트(1978~1980)를 원작으로 2006년 일본 최고의 제작사 토호 프로덕션에서 초연된 작품이다. 프랑스의 왕비였으나 18세기 프랑스 혁명으로 단두대에서 생을 마감한 마리 앙투아네트의 드라마틱한 삶과, 사회의 부조리에 관심을 가지고 혁명을 선도하는 허구의 인물 마그리드 아르노의 삶을 대조적으로 조명해 진실과 정의의 참된 의미를 깊이 있게 다뤘다.

 

2014년 한국 초연 당시 제작사 EMK는 무대, 의상, 안무는 물론 대본과 음악까지 한국 관객의 정서에 맞게 대대적 수정을 거쳤다. 새롭게 탄생한 <마리 앙투아네트>는 평균 객석 점유율 92%, 총관객 수 14만 명을 동원하며 흥행 신화를 기록했다. 올여름, 다시 한번 국내 관객을 사로잡을 뮤지컬 <마리 앙투아네트>는 화려한 캐스팅으로도 주목받고 있다.

 

어디에서도 볼 수 없던 황금 라인업 캐스팅

5년 만에 돌아온 뮤지컬 <마리 앙투아네트>는 그 이름만으로도 관객의 마음을 설레게 하는 실력파 배우들과 라이징 스타들이 함께 무대에 올라 큰 기대를 모은다. 태어나면서부터 모든 것을 마음대로 누려온 프랑스의 왕비이자, 가장 높은 자리에서 비참한 자리까지 추락한 후에야 자신도 다른 사람들과 같은 한 인간임을 깨우치게 되는 마리 앙투아네트역에는 관객들이 가장 사랑하는 배우 김소현과 김소향이 캐스팅되었다. 특히 <마리 앙투아네트> 초연 당시 같은 역을 맡아 독보적인 존재감과 표현력으로 캐릭터를 표현해낸 바 있는 김소현은 한층 성숙해진 연기와 함께 관객에게 감동을 안겨줄 것으로 기대를 모은다.

 

거리에서 구걸하는 신분이지만 프랑스 빈민들을 선동하고 혁명의 주창자가 되는 인물이자, 마리 앙투아네트와 대척점에 서게 되는 허구의 캐릭터 마그리드 아르노역에는 장은아와 김연지가 캐스팅되었다. 이어 감미로운 음색을 자랑하며 뮤지컬에 처음 도전하는 황민현, 뮤지컬스타 박강현, 정택운 등이 캐스팅 소식을 알리며 <마리 앙투아네트>는 그야말로 황금 라인업을 자랑하고 있다. 국내 초연 이후 일본 무대를 거쳐 다시 한국에 돌아오기까지. 더욱 탄탄해진 스토리와 풍성한 음악, 화려한 의상 및 무대 장치는 관객에게 잊을 수 없는 뮤지컬의 경험을 선사할 것이다. 

 

Editor 이윤지

[CEO& 데일리 리포트]뮤지컬 <마리 앙투아네트>, 가장 비참하게 엇갈린 비극의 시작 > NEWS & EVENT | CEO&
사이트 내 전체검색

[CEO& 데일리 리포트]뮤지컬 <마리 앙투아네트>, 가장 비참하게 엇갈린 비극의 시작

5년 만에 돌아온 뮤지컬 <마리 앙투아네트> | 2019년 08월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CEO& 데일리 리포트]뮤지컬 <마리 앙투아네트>, 가장 비참하게 엇갈린 비극의 시작

한국 프로덕션 뮤지컬 중 가장 완성도 높은 작품으로 손꼽히는 <마리 앙투아네트>5년의 공백을 깨고 다시 무대에 오른다더욱 섬세하고 화려하게 완성된 무대를 만나보자.

 7f7907d57f68d590510f44c7fd7a5e83_1565312106_0917.jpg
 

한국 관객의 정서에 맞게 재탄생한 스토리

뮤지컬 <마리 앙투아네트>는 일본의 대표 소설가 엔도 슈사쿠의 왕비 마리 앙투아네트(1978~1980)를 원작으로 2006년 일본 최고의 제작사 토호 프로덕션에서 초연된 작품이다. 프랑스의 왕비였으나 18세기 프랑스 혁명으로 단두대에서 생을 마감한 마리 앙투아네트의 드라마틱한 삶과, 사회의 부조리에 관심을 가지고 혁명을 선도하는 허구의 인물 마그리드 아르노의 삶을 대조적으로 조명해 진실과 정의의 참된 의미를 깊이 있게 다뤘다.

 

2014년 한국 초연 당시 제작사 EMK는 무대, 의상, 안무는 물론 대본과 음악까지 한국 관객의 정서에 맞게 대대적 수정을 거쳤다. 새롭게 탄생한 <마리 앙투아네트>는 평균 객석 점유율 92%, 총관객 수 14만 명을 동원하며 흥행 신화를 기록했다. 올여름, 다시 한번 국내 관객을 사로잡을 뮤지컬 <마리 앙투아네트>는 화려한 캐스팅으로도 주목받고 있다.

 

어디에서도 볼 수 없던 황금 라인업 캐스팅

5년 만에 돌아온 뮤지컬 <마리 앙투아네트>는 그 이름만으로도 관객의 마음을 설레게 하는 실력파 배우들과 라이징 스타들이 함께 무대에 올라 큰 기대를 모은다. 태어나면서부터 모든 것을 마음대로 누려온 프랑스의 왕비이자, 가장 높은 자리에서 비참한 자리까지 추락한 후에야 자신도 다른 사람들과 같은 한 인간임을 깨우치게 되는 마리 앙투아네트역에는 관객들이 가장 사랑하는 배우 김소현과 김소향이 캐스팅되었다. 특히 <마리 앙투아네트> 초연 당시 같은 역을 맡아 독보적인 존재감과 표현력으로 캐릭터를 표현해낸 바 있는 김소현은 한층 성숙해진 연기와 함께 관객에게 감동을 안겨줄 것으로 기대를 모은다.

 

거리에서 구걸하는 신분이지만 프랑스 빈민들을 선동하고 혁명의 주창자가 되는 인물이자, 마리 앙투아네트와 대척점에 서게 되는 허구의 캐릭터 마그리드 아르노역에는 장은아와 김연지가 캐스팅되었다. 이어 감미로운 음색을 자랑하며 뮤지컬에 처음 도전하는 황민현, 뮤지컬스타 박강현, 정택운 등이 캐스팅 소식을 알리며 <마리 앙투아네트>는 그야말로 황금 라인업을 자랑하고 있다. 국내 초연 이후 일본 무대를 거쳐 다시 한국에 돌아오기까지. 더욱 탄탄해진 스토리와 풍성한 음악, 화려한 의상 및 무대 장치는 관객에게 잊을 수 없는 뮤지컬의 경험을 선사할 것이다. 

 

Editor 이윤지


(주)시이오파트너스 | 월간 시이오앤 : 서울시 용산구 한강대로 98길 3 (갈월동) KCC IT빌딩 5층 (우 04334)
문의전화 : Tel 02-2253-1114, 02-2237-1025 | Fax 02-2232-0277
Copyright CEOPARTNERS All rights reserved. 월간<CEO&>의 모든 컨텐츠(기사)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습니다. 무단 전재,복사,배포 등을 금지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