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니골드가 스티븐 윌슨과의 콜라보레이션을 통해 제작된 제품을 전시하고 자선경매에도 참여한다. 수익금의 50%는 한국메세나협회에 기부된다.

오는 7월 31일까지 압구정 케이옥션 아트타워에서 미니골드와 스티브 윌슨의 콜라보레이션 제품 전시가 열린다. 같은 기간 동안 온라인 경매가 진행되며, 수익금의 50%는 자선단체인 한국메세나협회에 기부될 예정이다. 

 

 

 

 경매에 나오는 제품은 미니골드 스워드 토르 다이아몬드 팔찌(201개 다이아몬드 세팅)로 일반 판매가는 310만 원 , 시작가는 40만 원부터다. 온라인 경매는 7월 31일 오후 4시까지 진행되며일반 소비자도 참여 가능하다

 

 케이옥션에 출품된 미니골드 스워드 토르 다이아몬드 팔찌 

  

같은 기간 케이옥션 오프라인 상설매장에서는 미니골드의 스워드 토르 팔찌 3종이 10만 원 할인된 가격으로 판매된다.

   

한편, 스티븐 윌슨과의 콜라보레이션을 통해 미니골드의 로고도 새롭게 탄생했다. 미니골드는 앞으로 스티븐 윌슨과 지속적인 콜라보레이션을 진행할 예정이다. 

 


 


Tip / 스티븐 윌슨은?

화려하고 독특하며 생기 넘치는 스타일로 유명한 스티브 윌슨(Steven Wilson)은 프린트 작품뿐 아니라 타이포그래피, 그래픽 디자인, 아트 디렉션 등의 분야에서 최고의 평가를 받는 작가다. 익히 잘 알려진 오브제를 수집해 자신만의 컬러와 시각으로 표현하는 것으로 유명하다. 광고나 상품 등에 접목시켜 전 세계에 소비되고 있는데, 소니뮤직의 앨범 디자인을 비롯해 나이키, 마이크로소프트, 에르메스, 월트 디즈니 등 유수의 글로벌 브랜드와의 협업을 통해 대중친화적 이미지로 현대미술의 지평을 넓히고 있다.

Editor 문효근 

 


[CEO& 데일리 리포트]미니골드, 스티븐 윌슨과 콜라보로 자선경매 참여 > NEWS & EVENT | CEO&
사이트 내 전체검색

[CEO& 데일리 리포트]미니골드, 스티븐 윌슨과 콜라보로 자선경매 참여

수익금 50% 한국메세나협회에 기부 | 2019년 07월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CEO& 데일리 리포트]미니골드, 스티븐 윌슨과 콜라보로 자선경매 참여

미니골드가 스티븐 윌슨과의 콜라보레이션을 통해 제작된 제품을 전시하고 자선경매에도 참여한다. 수익금의 50%는 한국메세나협회에 기부된다.

오는 7월 31일까지 압구정 케이옥션 아트타워에서 미니골드와 스티브 윌슨의 콜라보레이션 제품 전시가 열린다. 같은 기간 동안 온라인 경매가 진행되며, 수익금의 50%는 자선단체인 한국메세나협회에 기부될 예정이다. 

 

d13252e2c2516ab85ac896cb616032e8_1564039107_668.jpg 

 

 경매에 나오는 제품은 미니골드 스워드 토르 다이아몬드 팔찌(201개 다이아몬드 세팅)로 일반 판매가는 310만 원 , 시작가는 40만 원부터다. 온라인 경매는 7월 31일 오후 4시까지 진행되며일반 소비자도 참여 가능하다

 

d13252e2c2516ab85ac896cb616032e8_1564039605_1008.jpg 케이옥션에 출품된 미니골드 스워드 토르 다이아몬드 팔찌 

  

같은 기간 케이옥션 오프라인 상설매장에서는 미니골드의 스워드 토르 팔찌 3종이 10만 원 할인된 가격으로 판매된다.

   

한편, 스티븐 윌슨과의 콜라보레이션을 통해 미니골드의 로고도 새롭게 탄생했다. 미니골드는 앞으로 스티븐 윌슨과 지속적인 콜라보레이션을 진행할 예정이다. 

 

d13252e2c2516ab85ac896cb616032e8_1564039275_73.jpg
 


Tip / 스티븐 윌슨은?

화려하고 독특하며 생기 넘치는 스타일로 유명한 스티브 윌슨(Steven Wilson)은 프린트 작품뿐 아니라 타이포그래피, 그래픽 디자인, 아트 디렉션 등의 분야에서 최고의 평가를 받는 작가다. 익히 잘 알려진 오브제를 수집해 자신만의 컬러와 시각으로 표현하는 것으로 유명하다. 광고나 상품 등에 접목시켜 전 세계에 소비되고 있는데, 소니뮤직의 앨범 디자인을 비롯해 나이키, 마이크로소프트, 에르메스, 월트 디즈니 등 유수의 글로벌 브랜드와의 협업을 통해 대중친화적 이미지로 현대미술의 지평을 넓히고 있다.

Editor 문효근 

 



(주)시이오파트너스 | 월간 시이오앤 : 서울시 용산구 한강대로 98길 3 (갈월동) KCC IT빌딩 5층 (우 04334)
문의전화 : Tel 02-2253-1114, 02-2237-1025 | Fax 02-2232-0277
Copyright CEOPARTNERS All rights reserved. 월간<CEO&>의 모든 컨텐츠(기사)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습니다. 무단 전재,복사,배포 등을 금지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