나노다이아몬드 코스메틱 브랜드 테라다이아가 베트남 뷰티 시장에 진출한다. 베트남 식약청으로부터 신제품 3종에 대한 인허가를 취득하고 다양한 채널을 통해 제품들을 선보인다.

 

 

스트레스나 날씨 변화 등 가파른 피부 변화가 체감될 때 사용하는 집중관리 프로그램 앰플

 

 

대표적인 아시아 뷰티 마켓인 중국 외에도 태국, 대만 등에서 한국산 화장품들은 좋은 품질과 합리적인 가격으로 주목받고 있다.
특히 베트남은 중국 다음으로 K-뷰티 제품들이 크게 사랑받는 시장으로, 한국 화장품 수출이 활발하게 이루어지고 있다. 매해 꾸준히 상승해 온 한국 화장품의 베트남 수출액은 전년 대비 109.5% 증가한 1억2,300만 달러로, 한국산 화장품의 베트남 수출량이 큰 폭으로 늘어나고 있다.

 

기능성 기초 제품으로 베트남 뷰티 시장 공략
베트남 뷰티 시장 내 점차 커지고 있는 K-뷰티 마켓에 나노다이아랩 역시 진출을 결정지었다.
본격적인 시장 진출을 위해 나노다이아랩은 베트남 식약청으로부터 테라다이아 신제품 3종에 대한 인허가를 취득했다. 오는 2019년 말까지 제품들을 베트남 주요 도시 내 백화점 입점 및 TV홈쇼핑 진행을 통해 베트남 내 K-뷰티 브랜드로서의 입지를 다질 계획이다.
이번에 인허가를 취득한 ‘다이아몬드 인텐시브 앰플’과 ‘다이아몬드 비타민 앰플’, ‘다이아몬드 인텐시브 하이드로겔 아이 패치’ 총 3종은 나노다이아몬드를 활용한 기능성 화장품으로서의 그 입지를 더욱 공고히 하는 제품이다.
테라다이아는 이번 인허가를 통해 기존 인증제품과 함께 더 넓어진 제품군으로 베트남을 시작으로 태국, 필리핀, 말레이시아 등 동남아시아 시장까지 유통채널을 확대하는 한편, 글로벌 파트너와의 제휴를 통해 활발할 활동을 이어갈 예정이다.

 


Editor 박지현   Cooperation 테라다이아     

테라다이아, 베트남 K-뷰티 시장 진출 > NEWS & EVENT | CEO&
사이트 내 전체검색
 

테라다이아, 베트남 K-뷰티 시장 진출

Cosmetic Issue, Teradia | 2019년 02월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테라다이아, 베트남 K-뷰티 시장 진출

나노다이아몬드 코스메틱 브랜드 테라다이아가 베트남 뷰티 시장에 진출한다. 베트남 식약청으로부터 신제품 3종에 대한 인허가를 취득하고 다양한 채널을 통해 제품들을 선보인다.

 

 

511eec0cd6dbab78a5f0752e273fcb6d_1551074601_0513.jpg

스트레스나 날씨 변화 등 가파른 피부 변화가 체감될 때 사용하는 집중관리 프로그램 앰플

 

 

대표적인 아시아 뷰티 마켓인 중국 외에도 태국, 대만 등에서 한국산 화장품들은 좋은 품질과 합리적인 가격으로 주목받고 있다.
특히 베트남은 중국 다음으로 K-뷰티 제품들이 크게 사랑받는 시장으로, 한국 화장품 수출이 활발하게 이루어지고 있다. 매해 꾸준히 상승해 온 한국 화장품의 베트남 수출액은 전년 대비 109.5% 증가한 1억2,300만 달러로, 한국산 화장품의 베트남 수출량이 큰 폭으로 늘어나고 있다.

 

기능성 기초 제품으로 베트남 뷰티 시장 공략
베트남 뷰티 시장 내 점차 커지고 있는 K-뷰티 마켓에 나노다이아랩 역시 진출을 결정지었다.
본격적인 시장 진출을 위해 나노다이아랩은 베트남 식약청으로부터 테라다이아 신제품 3종에 대한 인허가를 취득했다. 오는 2019년 말까지 제품들을 베트남 주요 도시 내 백화점 입점 및 TV홈쇼핑 진행을 통해 베트남 내 K-뷰티 브랜드로서의 입지를 다질 계획이다.
이번에 인허가를 취득한 ‘다이아몬드 인텐시브 앰플’과 ‘다이아몬드 비타민 앰플’, ‘다이아몬드 인텐시브 하이드로겔 아이 패치’ 총 3종은 나노다이아몬드를 활용한 기능성 화장품으로서의 그 입지를 더욱 공고히 하는 제품이다.
테라다이아는 이번 인허가를 통해 기존 인증제품과 함께 더 넓어진 제품군으로 베트남을 시작으로 태국, 필리핀, 말레이시아 등 동남아시아 시장까지 유통채널을 확대하는 한편, 글로벌 파트너와의 제휴를 통해 활발할 활동을 이어갈 예정이다.

 


Editor 박지현   Cooperation 테라다이아     


(주)시이오파트너스 | 월간<CEO&> : 서울시 용산구 한강대로 98길 3 (갈월동) KCC IT빌딩 5층 (우 04334)
문의전화 : Tel 02-2253-1114, 02-2237-1025 | Fax 02-2232-0277
Copyright CEOPARTNERS All rights reserved. 월간<CEO&>의 모든 컨텐츠(기사)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습니다. 무단 전재,복사,배포 등을 금지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