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데마 피게 창업자들

 

 

오데마 피게(Audemars Piguet)의 시작은 쥴스-루이스오데마(Jules-Louis Audemars)와 에드워드 오거스트 피게(Edward-AugustePiguet)가 처음 만난 1875년으로 거슬러 올라간다. 2명의 젊은 워치 마스터는 스위스의 르 브라수스(Le Brassus)에서 영민한 재능과 열정 가득한 도전정신으로 오데마 피게의 찬란한 역사를 출발시켰다.

 

시계 역사가 브랜드 역사인 하이엔드 워치
오데마 피게는 가족기업 형태로 창립된 후 브랜드 특유의 스타일과 제작 방식을 여전히 고수하고 있다. 물론, 현재 CEO도 창립자인 오데마와 피게의 후손이다. 현존하는 하이엔드 워치 브랜드 중 유일하게 창립자 가문이 운영하는 회사이기도 하다.


오데마 피게 매뉴팩처 전경


140년이 넘는 세월 동안 워치 마스터의 세밀한 수공 작업과 첨단기술, 예술적 디자인과 혁신의 가치를 지키며, 브랜드의 철학인 전통(Tradition), 우수성(Excellence), 대담성(Audacity)의 균형을 유지하고 있다.
오데마 피게가 자부하는 최고의 워치는 역사상 최초의 스테인리스 스틸 럭셔리 스포츠 워치인 로열 오크다. 스포츠 워치 시장의 암흑기라 할 수 있는 1972년, 스포츠나 요트를 즐기던 상류계층에게 로열 오크는 엄청난 센세이션을 불러일으켰다. 당시만 해도 골드나 쥬얼리 형태의 워치가 강세였음을 감안할 때 실로 혁신적인 시도로 평가되기에 충분했다. 오데마 피게가 스위스 시계를 대표하는 상징적 브랜드로 추앙되며, 럭셔리 스포츠 워치 시장의 70%를 자치하고 있는 것이 이를 증명한다.
로열 오크라는 명칭은 찰스 2세가 왕자 시절 망명길에 오를 때 올리버 크롬웰의 총격을 피하기 위해 숨었던 떡갈나무에서 유래된 이름이다. 그때 그 정신이 로열 네이비(Royal Navy)로 이어졌으며, 로열 오크 군함의 포문에서 모티브를 얻어 로열 오크가 디자인됐다.
시계 역사상 최초로 일컬어지는 AP 이스케이프먼트는 오데마 피게가 자랑하는 첨단의 기술력이다. 투르비용을 통해서만 시간 오차를 줄일 수 있다는 고정관념을 타파한 진보적 기술력으로, 2개의 밸런스 스프링의 회전으로 수직 방향에서도 완벽한 균형감을 이루며 시간의 정확도를 유지하는 놀라운 기술력이라 하겠다.
가문의 4대손인 오데마 피게 그룹 재스민 오데마 회장은 “절대 세일즈에 얽매이지 마라. 판매와 기업 규모 확산에만 치중하면 우리의 철학과 신념은 무너진다”라며 창립 초기의 기업정신을 고수하고 있다. 연간 생산되는 수량이 40,000개로 한정적인 오데마 피게는 최고의 품질과 희소성으로 시대를 앞서가는 워치 브랜드의 명성을 여전히 이어가고 있다. 

1972년 최초의 로열 오크 스케치
 

[CEO&]손목 위에 빛나는 불멸의 시간 > CEO& SPECIAL | CEO&
사이트 내 전체검색

[CEO&]손목 위에 빛나는 불멸의 시간

CEO& brand, The Golden Age of Timepiece | 2019년 08월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CEO&]손목 위에 빛나는 불멸의 시간

36cbdee890d9399bad7b4080d45500f0_1565241783_0763.jpg

오데마 피게 창업자들

 

 

오데마 피게(Audemars Piguet)의 시작은 쥴스-루이스오데마(Jules-Louis Audemars)와 에드워드 오거스트 피게(Edward-AugustePiguet)가 처음 만난 1875년으로 거슬러 올라간다. 2명의 젊은 워치 마스터는 스위스의 르 브라수스(Le Brassus)에서 영민한 재능과 열정 가득한 도전정신으로 오데마 피게의 찬란한 역사를 출발시켰다.

 

시계 역사가 브랜드 역사인 하이엔드 워치
오데마 피게는 가족기업 형태로 창립된 후 브랜드 특유의 스타일과 제작 방식을 여전히 고수하고 있다. 물론, 현재 CEO도 창립자인 오데마와 피게의 후손이다. 현존하는 하이엔드 워치 브랜드 중 유일하게 창립자 가문이 운영하는 회사이기도 하다.


36cbdee890d9399bad7b4080d45500f0_1565241783_1232.jpg

오데마 피게 매뉴팩처 전경


140년이 넘는 세월 동안 워치 마스터의 세밀한 수공 작업과 첨단기술, 예술적 디자인과 혁신의 가치를 지키며, 브랜드의 철학인 전통(Tradition), 우수성(Excellence), 대담성(Audacity)의 균형을 유지하고 있다.
오데마 피게가 자부하는 최고의 워치는 역사상 최초의 스테인리스 스틸 럭셔리 스포츠 워치인 로열 오크다. 스포츠 워치 시장의 암흑기라 할 수 있는 1972년, 스포츠나 요트를 즐기던 상류계층에게 로열 오크는 엄청난 센세이션을 불러일으켰다. 당시만 해도 골드나 쥬얼리 형태의 워치가 강세였음을 감안할 때 실로 혁신적인 시도로 평가되기에 충분했다. 오데마 피게가 스위스 시계를 대표하는 상징적 브랜드로 추앙되며, 럭셔리 스포츠 워치 시장의 70%를 자치하고 있는 것이 이를 증명한다.
로열 오크라는 명칭은 찰스 2세가 왕자 시절 망명길에 오를 때 올리버 크롬웰의 총격을 피하기 위해 숨었던 떡갈나무에서 유래된 이름이다. 그때 그 정신이 로열 네이비(Royal Navy)로 이어졌으며, 로열 오크 군함의 포문에서 모티브를 얻어 로열 오크가 디자인됐다.
시계 역사상 최초로 일컬어지는 AP 이스케이프먼트는 오데마 피게가 자랑하는 첨단의 기술력이다. 투르비용을 통해서만 시간 오차를 줄일 수 있다는 고정관념을 타파한 진보적 기술력으로, 2개의 밸런스 스프링의 회전으로 수직 방향에서도 완벽한 균형감을 이루며 시간의 정확도를 유지하는 놀라운 기술력이라 하겠다.
가문의 4대손인 오데마 피게 그룹 재스민 오데마 회장은 “절대 세일즈에 얽매이지 마라. 판매와 기업 규모 확산에만 치중하면 우리의 철학과 신념은 무너진다”라며 창립 초기의 기업정신을 고수하고 있다. 연간 생산되는 수량이 40,000개로 한정적인 오데마 피게는 최고의 품질과 희소성으로 시대를 앞서가는 워치 브랜드의 명성을 여전히 이어가고 있다. 
36cbdee890d9399bad7b4080d45500f0_1565241783_007.jpg

1972년 최초의 로열 오크 스케치
 


(주)씨이오파트너스 | 월간 씨이오앤 : 서울시 용산구 한강대로 98길 3 (갈월동) KCC IT빌딩 5층 (우 04334)
문의전화 : Tel 02-2253-1114, 02-2237-1025 | Fax 02-2232-0277
Copyright CEOPARTNERS All rights reserved. 월간<CEO&>의 모든 컨텐츠(기사)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습니다. 무단 전재,복사,배포 등을 금지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