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차움’은 2010년 설립된 세계 유일의 고품격 미래형 병원이다. 검진을 통해 질병을 찾아내고, 불건강 요소를 동서양 의술은 물론 통합의학까지 포함하여 체계적으로 관리하는 차움에 대해 알아본다.

 

 

B&H코리아 박보현 대표(이하 박보현)  차움의 ‘미래형 병원’이 기존 병원들과의 차별화되는 점은 무엇인가요?
차움 한방진료센터 김창근 센터장(이하 김창근)  철저한 주치의 관리 서비스를 제공하는 차움은 개개인에 맞는 최적의 맞춤 건강 프로그램을 제공합니다. 한방진료센터를 비롯해 헬스라이프센터, 뷰티라이프센터, 신경근골격센터 등 양·한방 의사들은 물론 스파, 푸드, 운동 분야의 최고 전문가 그룹들이 한사람의 건강관리를 위해 서로 협조합니다. 차움은 건강과 질병 사이 회색지대(Gray Zone)를 관리해 완전한 건강상태를 유지하고 건강하게 장수하고자 하는 많은 사람들의 소망을 실현하고자 탄생한 미래형 병원입니다. 이를 위해 동서양 의학은 물론 통합의학까지 과감하게 포함하여 질병을 조기에 발견하는 것은 물론, 최첨단 유전자 검사 등을 통해 미리 올 질병을 적극 관리하죠. 서양의학, 동양의학, 통합의학의 결정체인 트리플 검진(Triple Health Check-up)을 셀(Cell)이라는 하나의 독립된 룸에서 받을 수 있습니다. 또한, 건강한 라이프 스타일을 위한 진료뿐만 아니라 아름다움에 대한 추구를 위한 안티에이징(Anti-Aging) 기술 적용, 그리고 의학과 휴식을 결합한 웰니스 케어(Wellness Care)가 모두 한 공간에서 가능하다는 것이 차움의 가장 큰 특징이라고 할 수 있습니다.

 

박보현  동양의술과 서양의술은 서로 거리가 느껴집니다. 어떻게 조화로운 협진이 가능할까요?
김창근  한의학은 단순히 질병만 치료하는 개념이 아니라 우리 인체를 소우주로 보고 전인적으로 접근하는 것이 특징입니다. 현재 서양의학에서는 유전학의 발달로 맞춤의학이 대두되는 상황인데, 우리나라의 독창적인 의학인 ‘8체질의학’이 바로 맞춤의학적인 개념으로 이미 오래전부터 실현되고 있다고 할 수 있습니다. 이처럼 개개인에게 맞춰진 치료법을 찾아 의술을 행한다는 점을 큰 틀로 같이하고 있습니다. 더불어 센터들이 유기적 관계를 유지하여 한 환자를 협진할 때 전산 시스템 등을 통한 교류로 그 환자에 대한 다각도 접근이 이루어집니다. 그로 인해 가장 최선의 방법으로 진료가 이루어져 치료 효과를 극대화할 수 있으며, 한 공간(Cell)에서 여러 치료들을 함께 받을 수 있으므로 편안한 분위기 속에서 진료를 받게 됩니다.

 

박보현  한방진료센터의 대표적인 특화 프로그램은 무엇인가요?
김창근  음식은 건강과 매우 밀접한 관계가 있습니다. 하루를 함께하고, 몸에 직접적인 영향을 주기 때문이죠. 하지만 사람마다 강한 장기와 약한 장기가 다르기에 체질별로 다른 처방이 필요합니다. 차움 한방진료센터는 ‘8체질의학’이라고 하는 사상의학과 다른 새로운 분야를 통해 진료하고 있습니다. 8체질의학은, 개인의 체질을 8가지로 분류하여 선천적인 장기의 강함과 약함을 분류하고, 이에 따라 유익한 음식과 해로운 음식을 파악합니다. 건강하지 못한 환자의 문제는 강한 장기가 너무 과강해지거나, 약한 장기가 더 약해진 상황입니다. 8체질의학에서 체질침, 체질음식, 체질한약 등으로 약한 장기의 기운을 강하게 하거나 과강한 장기를 다스리는 치료를 행하고 있습니다. 이는 몸의 치유력을 회복시키는 것으로 단순한 대증요법이 아닌 원인치료이며 면역치료, 전인치료라 할 수 있습니다. 체질침은 근골격계 질환뿐 아니라 내과적인 질환, 알레르기성 질환 등에 좋은 효과를 보이고 있습니다.

 

박보현  개인 체질을 통해 맞춰진 치료라는 점에서 기존과 다른 의료 서비스가 가능하군요. 치료 방법에서도 차이가 있을까요?
김창근  맥을 통해서 체질을 파악하는 것은 진단을 하는 것이지 치료를 하는 방법은 아닙니다. 체질 검사를 통해 체질침 등의 치료가 진행되는데, 체질침은 치료 방법(반복 자침 등)과 처방법이 기존 침술과 달라요. 일반적인 침 치료는 근골격계 질환 쪽을 많이 떠올리지만, 체질침은  근골격계 질환은 물론 내과적인 치료나 알레르기에도 효과가 높습니다. 경우에 따라서는 중증 치료에도 적용되는 경우도 있죠. 또한 치료에 있어 체질 검사 후 이것을 바탕으로 양방 치료도 가능하고, 반대로 양방시술 후 한방 치료가 병행 진행되기도 합니다.

 

박보현  건강한 라이프 스타일을 위해 개인이 쉽게 실천 할 수 있는 것이 있을까요?
김창근  8체질 중 타고 태어난 체질을 아는 것이 가장 중요하죠. 그리고 아는 것에서 그치는 것이 아니라 체질에 따른 섭생법을 충실히 실천해 나가는 것입니다. 체질은 선천적인 장기 구조의 차이에 의한 것으로 타고 태어나는 것이므로 일생 동안 변하지 않아요. 또한 체질은 부모로부터 유전됩니다. 부모의 유전자를 통해 골고루 닮고 태어나지만 체질은 부나 모 둘중 하나로 결정되죠. 누군가에게 유익한 음식과 약, 치료법이 나에게는 오히려 해가 될 수 있는 것은 서로 체질이 다르기 때문입니다. 따라서 같은 질병이라 할지라도 체질이 다른 경우 그 원인뿐 아니라 치료 방법 또한 달라져야 합니다. 그러므로 본인의 체질을 알고 그에 따른 섭생법을 지키는 것이 질병을 예방하는 중요한 방법이 됩니다. 아울러 음식 다음으로 질병의 원인에서 중요한 요소인 과로, 스트레스 등도 잘 조절하면서 건강을 관리해 나갈 것을 권장합니다.

 


Interview 비앤에이치코리아 박보현 대표  
Editor 박인혁   Cooperation 비앤에이치코리아   

 

 

 

다이렉트 메디컬 플랫폼 비앤에이치코리아는 병원평판시스템을 기반으로 외국인 환자에게 맞춤 병원과 의사를 추천해주는 메디컬 IT 기업이다. 박보현 대표는 국가브랜드위원회 위원, 청와대 문화체육관광부 자문위원, 서울시 자문위원을 맡아 활발히 활동해왔다. 

건강 장수 실현하는 미래형 병원 > INTERVIEW | CEO&
사이트 내 전체검색
 

건강 장수 실현하는 미래형 병원

K-Medical Interview, 차움 한방진료센터 김창근 센터장 | 2019년 02월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건강 장수 실현하는 미래형 병원

‘차움’은 2010년 설립된 세계 유일의 고품격 미래형 병원이다. 검진을 통해 질병을 찾아내고, 불건강 요소를 동서양 의술은 물론 통합의학까지 포함하여 체계적으로 관리하는 차움에 대해 알아본다.

 

0e6c66470a5ed816a056a008d7e6f21d_1548906892_5945.jpg

 

B&H코리아 박보현 대표(이하 박보현)  차움의 ‘미래형 병원’이 기존 병원들과의 차별화되는 점은 무엇인가요?
차움 한방진료센터 김창근 센터장(이하 김창근)  철저한 주치의 관리 서비스를 제공하는 차움은 개개인에 맞는 최적의 맞춤 건강 프로그램을 제공합니다. 한방진료센터를 비롯해 헬스라이프센터, 뷰티라이프센터, 신경근골격센터 등 양·한방 의사들은 물론 스파, 푸드, 운동 분야의 최고 전문가 그룹들이 한사람의 건강관리를 위해 서로 협조합니다. 차움은 건강과 질병 사이 회색지대(Gray Zone)를 관리해 완전한 건강상태를 유지하고 건강하게 장수하고자 하는 많은 사람들의 소망을 실현하고자 탄생한 미래형 병원입니다. 이를 위해 동서양 의학은 물론 통합의학까지 과감하게 포함하여 질병을 조기에 발견하는 것은 물론, 최첨단 유전자 검사 등을 통해 미리 올 질병을 적극 관리하죠. 서양의학, 동양의학, 통합의학의 결정체인 트리플 검진(Triple Health Check-up)을 셀(Cell)이라는 하나의 독립된 룸에서 받을 수 있습니다. 또한, 건강한 라이프 스타일을 위한 진료뿐만 아니라 아름다움에 대한 추구를 위한 안티에이징(Anti-Aging) 기술 적용, 그리고 의학과 휴식을 결합한 웰니스 케어(Wellness Care)가 모두 한 공간에서 가능하다는 것이 차움의 가장 큰 특징이라고 할 수 있습니다.

 

박보현  동양의술과 서양의술은 서로 거리가 느껴집니다. 어떻게 조화로운 협진이 가능할까요?
김창근  한의학은 단순히 질병만 치료하는 개념이 아니라 우리 인체를 소우주로 보고 전인적으로 접근하는 것이 특징입니다. 현재 서양의학에서는 유전학의 발달로 맞춤의학이 대두되는 상황인데, 우리나라의 독창적인 의학인 ‘8체질의학’이 바로 맞춤의학적인 개념으로 이미 오래전부터 실현되고 있다고 할 수 있습니다. 이처럼 개개인에게 맞춰진 치료법을 찾아 의술을 행한다는 점을 큰 틀로 같이하고 있습니다. 더불어 센터들이 유기적 관계를 유지하여 한 환자를 협진할 때 전산 시스템 등을 통한 교류로 그 환자에 대한 다각도 접근이 이루어집니다. 그로 인해 가장 최선의 방법으로 진료가 이루어져 치료 효과를 극대화할 수 있으며, 한 공간(Cell)에서 여러 치료들을 함께 받을 수 있으므로 편안한 분위기 속에서 진료를 받게 됩니다.

 

박보현  한방진료센터의 대표적인 특화 프로그램은 무엇인가요?
김창근  음식은 건강과 매우 밀접한 관계가 있습니다. 하루를 함께하고, 몸에 직접적인 영향을 주기 때문이죠. 하지만 사람마다 강한 장기와 약한 장기가 다르기에 체질별로 다른 처방이 필요합니다. 차움 한방진료센터는 ‘8체질의학’이라고 하는 사상의학과 다른 새로운 분야를 통해 진료하고 있습니다. 8체질의학은, 개인의 체질을 8가지로 분류하여 선천적인 장기의 강함과 약함을 분류하고, 이에 따라 유익한 음식과 해로운 음식을 파악합니다. 건강하지 못한 환자의 문제는 강한 장기가 너무 과강해지거나, 약한 장기가 더 약해진 상황입니다. 8체질의학에서 체질침, 체질음식, 체질한약 등으로 약한 장기의 기운을 강하게 하거나 과강한 장기를 다스리는 치료를 행하고 있습니다. 이는 몸의 치유력을 회복시키는 것으로 단순한 대증요법이 아닌 원인치료이며 면역치료, 전인치료라 할 수 있습니다. 체질침은 근골격계 질환뿐 아니라 내과적인 질환, 알레르기성 질환 등에 좋은 효과를 보이고 있습니다.

 

박보현  개인 체질을 통해 맞춰진 치료라는 점에서 기존과 다른 의료 서비스가 가능하군요. 치료 방법에서도 차이가 있을까요?
김창근  맥을 통해서 체질을 파악하는 것은 진단을 하는 것이지 치료를 하는 방법은 아닙니다. 체질 검사를 통해 체질침 등의 치료가 진행되는데, 체질침은 치료 방법(반복 자침 등)과 처방법이 기존 침술과 달라요. 일반적인 침 치료는 근골격계 질환 쪽을 많이 떠올리지만, 체질침은  근골격계 질환은 물론 내과적인 치료나 알레르기에도 효과가 높습니다. 경우에 따라서는 중증 치료에도 적용되는 경우도 있죠. 또한 치료에 있어 체질 검사 후 이것을 바탕으로 양방 치료도 가능하고, 반대로 양방시술 후 한방 치료가 병행 진행되기도 합니다.

 

박보현  건강한 라이프 스타일을 위해 개인이 쉽게 실천 할 수 있는 것이 있을까요?
김창근  8체질 중 타고 태어난 체질을 아는 것이 가장 중요하죠. 그리고 아는 것에서 그치는 것이 아니라 체질에 따른 섭생법을 충실히 실천해 나가는 것입니다. 체질은 선천적인 장기 구조의 차이에 의한 것으로 타고 태어나는 것이므로 일생 동안 변하지 않아요. 또한 체질은 부모로부터 유전됩니다. 부모의 유전자를 통해 골고루 닮고 태어나지만 체질은 부나 모 둘중 하나로 결정되죠. 누군가에게 유익한 음식과 약, 치료법이 나에게는 오히려 해가 될 수 있는 것은 서로 체질이 다르기 때문입니다. 따라서 같은 질병이라 할지라도 체질이 다른 경우 그 원인뿐 아니라 치료 방법 또한 달라져야 합니다. 그러므로 본인의 체질을 알고 그에 따른 섭생법을 지키는 것이 질병을 예방하는 중요한 방법이 됩니다. 아울러 음식 다음으로 질병의 원인에서 중요한 요소인 과로, 스트레스 등도 잘 조절하면서 건강을 관리해 나갈 것을 권장합니다.

 


Interview 비앤에이치코리아 박보현 대표  
Editor 박인혁   Cooperation 비앤에이치코리아   

 

 

0e6c66470a5ed816a056a008d7e6f21d_1548907282_763.jpg

 

다이렉트 메디컬 플랫폼 비앤에이치코리아는 병원평판시스템을 기반으로 외국인 환자에게 맞춤 병원과 의사를 추천해주는 메디컬 IT 기업이다. 박보현 대표는 국가브랜드위원회 위원, 청와대 문화체육관광부 자문위원, 서울시 자문위원을 맡아 활발히 활동해왔다. 


(주)시이오파트너스 | 월간<CEO&> : 서울시 용산구 한강대로 98길 3 (갈월동) KCC IT빌딩 5층 (우 04334)
문의전화 : Tel 02-2253-1114, 02-2237-1025 | Fax 02-2232-0277
Copyright CEOPARTNERS All rights reserved. 월간<CEO&>의 모든 컨텐츠(기사)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습니다. 무단 전재,복사,배포 등을 금지합니다.